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간월재

(5)
영남알프스 간월재 설경 겨울등산은 머니머니해도 눈(雪)이 있어야 등산의 제맛이 나지요.영남알프스 일대에 눈이 오던날 간월재를 산행하며 담아온 사진입니다. 아름다운 설경이 너무나 황홀했지만 사진으로 다 담을순 없었네요.. 카메라를 들고 사진을 찍지만, 아름다운 자연앞에 서면 눈으로 보고 가슴에 담는 설산의 풍경이 얼마나 값진것인지 알게 됩니다. 그래도 짬을 내어 카메라에 몇장 담아왔습니다. #간월산 설경, # 간월산설경, # 간월재, # 간월재설경, # 겨울등산, # 눈꽃 산행, # 눈꽃여행, # 설경, # 설산, # 영남알프스, # 영남알프스 설경, # 영남알프스설경, # 황홀, # 가슴에 담는 설산의 풍경,
한겨울 간월재 풍경 간월재 겨울풍경입니다. 매서운 겨울바람이 하얀 억새꽃은 다 할켜 가고 억새풀만 남아서 하얀 억새꽃의 장관은 간곤없지만, 횡한 풍경이 겨울등산의 묘미이며 그래서 산인에게는 아름답게 보입니다. 몇일전 간월산 가면서 담아논 사진입니다. 추운날씨라 산행하는사람들이 간간이 보이긴해도 간월재휴게소 안으로 다 들어거고 밖은 황량한 풍경입니다. 간월재 풍경은 계절마다 언제봐도 좋습니다.
간월산과 간월재 풍광 아름다운 한국산 간월산과 간월재 영남알프스라 일컫는 아름다운 산군들 중에서 간월산과 간월산허리 간월재는 아름다운 산능의 대표적인 장소입니다. 초가을 억새꽃이 막핀 간월재 억새평원과 저 멀리 간월산의 완만한 능선은 한국산의 멋을 그대로 보여줍니다.
간월재 억새풍경 간월산과 간월재 풍경 영남알프스라고 칭하는 낙동정맥의 하단에 자리한 해발 1000m 부근의 산군들이 연이어서 만든 자연의 장관이 펼쳐진 곳 입니다.가끔 간월재를 오르곤 하는데 올가을 들산하며 담은 사진입니다.억새와 단풍이 함께 어루러진 아름다운 가을풍경입니다.
바람도 쉬어가는 간월재 바람도 쉬어가는 간월재 휴계소 간월재는 아름다운 영남알프스 산군들 가지산 (해발 1,240m),운문산 (해발 1,188m),재약산(해발 1,189m),신불산(해발 1,208m),영축산(해발 1,059m). 고헌산(해발 1,032m),간월산(해발 1083m)중에서 중에서 해발 1083m의 간월산과 신불산(해발 1,208m)사이의 잘룩한 허리에 생성된 그 옛날의 밀양사람들과 울주사람들이 넘나들든 산고개이다. 지금은 등산인들이 많이사용하는 휴계소가 있으며 영남알프스중에서 백미라고 할 수 있는 간월산 신불산 영축산 코스를 산행할때 어떤방향에서 진행하든 거칠수 밖에없는 산행 요충지이기도한 곳이다. 너른 나무데크가 잘 만들어 저 있고 글라이딩매니어들의 활강장도 있는 해발 800m의 높은곳에 있는 휴계소이다. 간월산..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