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물처럼 바람처럼 Photo Blog



추석 명절을 맞이하기 전에 조상님들의 음택을 깨끗이 벌초를 하는 때 입니다.

벌초하는 사람의 모습이 아름답게 보입니다.
옛날에는 아무리 너른 산소라도 다 낫으로 일일이 손으로 풀을 베었지만 지금은 좋은 기계로 쉽게 벌초를 합니다.

다만 발초기는 기계이며 위험하기도 합니다.

매년 벌초기계로 인한 부상이 알려지고있는데 항상 조심하고 안전장구를 착용하고 사용해야 할 것입니다.


벌초하는 모습을 찍은 사진입니다.

문화재급 큰 봉분은 벌초하는데 많은 시간과 노력이 필요하지만 우리모두의 선산일 수도있습니다.
벌초는 미풍양속으로서 후대에까지 잘 이어젔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벌초PANTECH | IM-A860K | 1.1mm | ISO-0벌초

벌초SONY | DSLR-A300 | 1/4000sec | F/4.5 | 18.0mm | ISO-200벌초

벌초SONY | DSLR-A300 | 1/4000sec | F/4.5 | 18.0mm | ISO-200벌초


'자연-여행-풍경' 카테고리의 다른 글

모래둔치의 아름다운 그림  (0) 2019.06.29
아름다운 순천만 습지  (0) 2019.06.29
벌초하는 사람  (0) 2018.09.07
해안에 부딪히는 파도  (0) 2018.07.04
간월도 간월암 갯벌체험  (0) 2018.06.26
민주공원과 부산 북항전경  (0) 2018.06.26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