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강물처럼 바람처럼 Photo Blog

PHOTO Blog : River & Wind's Story.

여기에있는 모든 사진은 저작권을 주장합니다.  다운로드 및 복사,전용을 금합니다.




때죽나무 꽃은 5월에서 6월에걸쳐 산기슭이나 시골 동네 길가에서 하얗게 핀것을 볼수있습니다.

꽃이 지고나면 동골 동골한 열매가 조랑조랑 엄청나게 아래로 달리는데 열매도 보기좋습니다.

때죽나무꽃은 잎사귀와 함께 하얗게 많이 피는데 화려하진 않지만 소박한 색갈과 정확한 6각별모양으로 예쁘게피지요.


어릴적에 동네 아저씨들이 때죽나무 가지를 한단 가지고 물가에서 떡방아찓드시 바위에 두드려서 때죽나무 수액을 흘려보내면 고기들이 하얗게 떠 오르는것을 본적이있다.


실제로 때죽나무 열매나 잎 속에는 작은 동물들을 마취시킬수있는 에고사포닌이라는 성분이 들어 있다고합니다.

속명은 Styrax이고 이는‘안식향을 산출한다’는 뜻의 그리스어 ‘Storax’에서 유래되었답니다.

실제로 인도네시아 등지에서 자라는 때죽나무 중에는 줄기에 흠을 내어 흘러 나오는 물을 받아 안식향을 얻었던 것이 있답니다.


한방에서는 때죽나무 꽃을 매마등(買麻藤)이라 하며 골절이나 뱀에 물렸을 때 또는 치통에 약으로 이용합니다.

마취성분이 있으니까 진통제로 이용하나 봅니다.

풍습(風濕,바람과 습기를 원인으로 생긴 병증 으로 뼈마디가 쑤시는 증상)을 제거하는 효능이 있다고합니다.


학술적인 때죽
식물계-속씨식물군-진정쌍떡잎식물군-국화군-진달래목-때죽나무과-때죽나무속-때죽나무

학명:Styrax japonicus


때죽나무 꽃SONY | DSLR-A300 | 1/160sec | F/5.6 | 40.0mm | ISO-200때죽나무 꽃

때죽나무 꽃SONY | DSLR-A300 | 1/400sec | F/5.6 | 55.0mm | ISO-400때죽나무 꽃

때죽나무 꽃SONY | DSLR-A300 | 1/250sec | F/5.6 | 50.0mm | ISO-200때죽나무 꽃

때죽나무 꽃SONY | DSLR-A300 | 1/200sec | F/5.6 | 40.0mm | ISO-200때죽나무 꽃

SONY | DSLR-A300 | 1/40sec | F/5.0 | 30.0mm | ISO-200

SONY | DSLR-A300 | 1/80sec | F/5.6 | 60.0mm | ISO-400


Comment 0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