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물처럼 바람처럼 Photo Blog

PHOTO Blog River & Wind's Story.

고가(古家) 처마끝 +1



아직도 가을의 꼬리가 고가(古家)의 처마 끝에 걸려 있습니다.

늦가을 긴 꼬리는 남도(南都)의 어느 고가(古家) 처마 끝에 드리워진 체로 언제 떠날지 모릅니다.

북쪽 지역에는 첫눈이 온 지 이미 오래인데 여기 남도의 따뜻한 마을 고가의 처마 끝에는 늦가을이 이제야 한창인 것 같이 보입니다.


담장이 이파리가 싱싱하고 색깔도 윤기 나는 색깔은 아직도 한참 더 있어야 떠날 것 같습니다.

여기 철모르는 이 가을에게 이미 겨울이 온 지 한참 되었노라고 채근해 볼까….


나는 오늘 가을이 한창인 고가(古家)의 뒤안에서 카메라를 들고 어설렁 거리면서,.

이제야 겨우 깊은 가을 속에 빠진 정취를 깨우지나 말아야지.

 

고가(古家) 처마끝에 드리워진 늦가을SONY | ILCA-77M2 | 1/60sec | F/4.0 | 18.0mm | ISO-100고가(古家) 처마끝에 드리워진 늦가을

고가(古家) 가을 정취SONY | ILCA-77M2 | 1/100sec | F/5.0 | 18.0mm | ISO-100고가(古家) 가을 정취

고가(古家) 가을 정취SONY | ILCA-77M2 | 1/100sec | F/4.5 | 18.0mm | ISO-100고가(古家) 가을 정취

고가(古家) 가을 정취SONY | ILCA-77M2 | 1/60sec | F/4.0 | 22.0mm | ISO-100고가(古家) 가을 정취

고가(古家)에 걸린 담장이SONY | ILCA-77M2 | 1/100sec | F/5.0 | 18.0mm | ISO-100고가(古家)에 걸린 담장이


신고

Comment 0

Prev 1 Next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