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물처럼 바람처럼

PHOTO Blog River & Wind's Story.





기러기 네마리가 도로 한가운데를 당당하게 걸어 옵니다.
카메라를 들고 있는 나를 아예 무시하듯 전진해 오네요.
한마디로 배짱좋은 기러기입니다. 


허 참 !
사람이 비켜야 겠습니다.
여기는 엄연히 기러기 저그 동네이니까 ...


위풍당당(威風堂堂) 기러기SONY | ILCA-77M2 | 1/13sec | F/16.0 | 18.0mm | ISO-100위풍당당(威風堂堂) 기러기


신고

'조류,동물' 카테고리의 다른 글

위풍당당(威風堂堂) 기러기  (0) 2017.04.24
너 이름이 무었이냐  (0) 2017.04.24
겨울산의 박새 사진  (0) 2017.01.08
온천천의 가마우지  (0) 2017.01.08
물닭 - coot, Fulica atra  (0) 2017.01.07
독수리의 비행장면  (0) 2016.12.31

Comment 0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