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강물처럼 바람처럼 Photo Blog

PHOTO Blog : River & Wind's Story.

여기에있는 모든 사진은 저작권을 주장합니다.  다운로드 및 복사,전용을 금합니다.




가을 산행때 자주 만나는 유난히 짙은 보라빛 예쁜꽃 용담(龍膽)꽃입니다.
Gentiana scabra Bunge

산지의 풀밭에서 자라는 우리 자생화이지만 한국,일본,만주,시베리아 동부 등에서 흔히 보는 여러해살이 풀꽃입니다.

꽃은 종 모양이며 여러개가 밀생으로 자라는데 햇빛에 따라서 자주색 또는 진보라 진청색 꽃이 많지만 노란색 용담도 있다고합니다.
용담(龍膽)꽃이 예뻐서 관상용으로도 흔히 재배하며 한방에서는 건위제로 사용하는 약용식물이기도 합니다.

꽃말은 '애수'또는 '슬픈그대가 좋아요'이군요.

용담열매는 꽃속에 있는데 11월부터 겨울까지 길쭉한 열매를 맺는데 익으면 두갈래로 갈라져서 씨가 노출되는데 날개를 달고 날아갑니다.

용담꽃SONY | ILCA-77M2 | 1/250sec | F/6.3 | 250.0mm | ISO-400용담꽃

용담꽃SONY | ILCA-77M2 | 1/640sec | F/6.3 | 250.0mm | ISO-400용담꽃

용담꽃SONY | ILCA-77M2 | 1/400sec | F/6.3 | 250.0mm | ISO-400용담꽃

#Gentiana scabra Bunge,#용담,#龍膽,#Gentian,#竜胆(りんどう)


'꽃- 접사- 정밀사진' 카테고리의 다른 글

겨울 온실의 예쁜꽃 사진전  (0) 2018.01.30
작은 꽃망울  (0) 2018.01.30
보라빛 자생화 가을 용담  (0) 2017.11.30
초겨울 해당화 (海棠花)열매  (0) 2017.11.29
갈대꽃과 억새꽃 비교  (0) 2017.11.16
예쁘게 접는 나팔꽃  (0) 2017.11.16

Comment +0




요즘 산에가면 양지바른 풀섶에 자주색빛갈의 고운 야생화를 흔히 봅니다.

주로 여름부터 가을까지 볼게 되는데 봄에 피는 노랑 원추리와 대비되는 느낌으로 유난히 밝고 맑은 자주색의 꽃봉오리가 예쁩니다.


용담은 Gentiana scabra Bunge이며 한자로는 龍膽으로 쓰고 영어로는 Gentian으로 불리며 일본어로는 竜胆 りんどう로 표기합니다.


용담의 학술적 분류는 
식물계-현화식물문-목련강-용담목-용담과-용담속-용담입니다.


여러해살이풀로서 우리나라, 중국 동북부, 일본, 러시아 동북부 ,시베리아 동부등지에 널리 분포하는 야생식물입니다.
산에서 주로 볼 때는 아주 작은 키이지만 큰것은 상당히 크고 탐스러운것도 있습니다.색갈은 보통 자줏빛을 띄지만 가끔은 짙은 보라색을 띄는것도 볼 수가 있습니다.


어린싹과 잎은 산나물로 식용합니다.
한방에서는 말린 뿌리를 건위제로 사용하는데 매우 쓴맛입니다.
약용할때 탕,환제,산제,술등으로 이용합니다.


주의 할 점은
복용 중에는 지황류를 금하며 약재를 다룰 때에 쇠붙이 도구를 쓰지 않아야 하며 불을 쓰지 않아야 약성을 유지 한다고 합니다.

프랑스의 리큐르인 스즈의 주 재료가 용담 뿌리를 주 재료로 사용하고 있기도 하다. 건위제로 사용되는 것과 마찬가지로 식전주로 주로 


대략은 소화기계,비뇨기계통의 질환에 유용한 한약재입니다.

 

용담 龍膽 Gentian  竜胆 りんどうSONY | ILCA-77M2 | 1/60sec | F/8.0 | 50.0mm | ISO-200용담 龍膽 Gentian 竜胆 りんどう

용담 龍膽 Gentian  竜胆 りんどうSONY | ILCA-77M2 | 1/125sec | F/8.0 | 60.0mm | ISO-200용담 龍膽 Gentian 竜胆 りんどう


가을산의 자주색 꽃 ,가을산의 보라색 꽃 ,가을산의 예쁜 야생화




Comment +0

Prev 1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