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물처럼 바람처럼 Photo Blog

반응형

못 말리는 사진매니어들

부산에서 광안리나 해운대가 잘 보이는 장산에는 사진매니어들이 자주 찾는곳입니다.

날씨가 좀 좋은날엔 사진매니어들을 몇사람씩 만나곤합니다.
여름철엔 부산이 항구 도시로서 통상 운무나 해무 때문에 시야가 좋지 않습니다.
그래도 매니어들은 밤이 깊어지면 바닷바람이 불어와서 곧 좋아질꺼야 하는 마음으로 밤이 깊어지는줄 모르고 기다립니다.


쉬원한 장산꼭대기에는 여름도 없고 때를 기다리는 사진사만 있습니다.

이제 내려가야지요..?
조금만 더 있으면 시야가 쨍 할텐데..  !
허 참 에라 모르겠다..

밤은 깊어가고 어설픈 찍사는 눈이 빠져라고 바다를 덮고있는 야속한 물안개만 바라본다.
     

장산꼭대기 야경 촬영장산꼭대기 야경 촬영

장산꼭대기 야경 촬영장산꼭대기 야경 촬영

장산 광안대교장산 광안대교

장산 야경포인트장산 야경포인트





장산 야경포인트장산 야경포인트


반응형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