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물처럼 바람처럼 Photo Blog


한겨울 벤치에서 노랑딱정벌레 한마리가 먹다남은 사과 껍질을 먹고 있습니다.
사람들이 먹다 버린 사과껍질을 먹기 위해 딱정벌레는 아주 먼거리를 기워 왔답니다.

드디어 찾아낸 귀한 사과껍질 때문에 이 추운 겨울을 살아 남게 되겠네요.
노랑무당벌레

겨울철에 만난 빨간 딱정벌레SONY | ILCA-77M2 | 1/125sec | F/6.3 | 150.0mm | ISO-50겨울철에 만난 빨간 딱정벌레

노랑딱정벌레SONY | ILCA-77M2 | 1/125sec | F/6.3 | 150.0mm | ISO-50겨울철에 만난 노랑 딱정벌레

겨울철에 만난  딱정벌레SONY | ILCA-77M2 | 1/125sec | F/6.3 | 150.0mm | ISO-50겨울철에 만난 딱정벌레



댓글 보기

  1. Favicon of https://www.neoearly.net BlogIcon 라디오키즈 2016.11.29 16:51 신고

    무당벌레는 진딧물을 먹는다고만 생각했었는데... 사과껍질도 야무지게 먹네요.^^ 귀여워요.